지명 수배 중
정의 구현을 위한 정보...

아드델바시트 알라즈 알하산 하즈 하마드

최고 5백만 불까지

2008년 1월 1일, 미국 시민이며 또한 미국국제개발청(USAID) 직원이었던 존 그랜빌과 그의 수단인 운전수 아브델라만 아바스 라마는 수단 카토움에서 신년전야 파티를 마치고 집으로 돌아오던 중 총에 맞아 사살되었다. 그랜빌(33세)은 수단의 민주화와 통치 프로그램에 참여해 왔었다. 아바스(39세)는 2004년 다푸르의 재해보조응답팀 일원으로 USAID에서 일을 시작했다. 두 단체가 이 살인을 자행했다고 주장했다: 안사 알-타우히드(일신교 신봉자들)과 두 개 나일즈 땅의 알카에다(AQTN)가 이들이다.

수단 정부 법률제도는 이 살인 사건 가담으로 5명을 재판하여 유죄판결했다. 아브델라우프 아부 자이드 모하메드 함자, 모하메드 마카위 이브라힘 모하메드, 아브델바시트 알하즈 알하산 하즈 하매드, 그리고 모하나드 오스만 유시프 모하메드는 교수형 언도를 받았으나, 유죄 판결 후 1년 후 탈옥했다. 모하나드는 2011년 5월 소말리아에서 죽은 것으로 보도되었다. 아브델라우프는 수단 당국에 의하여 다시 체포되었다. 마카위와 아브델바시트는 아직 수배 중이다.

아브델바시트는 이 살인 사건에서 이차 사격범이었다. 그는 카르토움에 있는 코바 형무소를 2010년 6월 11 탈옥하여 현재 소말리아에 있다.